Untitled Document
 
 
 
 
 
작성일 : 19-10-08 01:13
아침 기온 뚝…찬 이슬 맺히는 ‘한로’ 이름값 [오늘 날씨]
 글쓴이 : 삼형강
조회 : 5  
   http:// [0]
   http:// [0]
>

가을을 재촉하는 비가 내린 7일 오전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에서 한 시민이 발걸음을 옮기고 있다. 연합뉴스
찬 이슬이 맺히기 시작한다는 절기 ‘한로’(寒露)인 8일 아침 기온이 뚝 떨어지고 바람까지 불어 쌀쌀하겠다.

기상청은 이날 아침 최저기온이 10∼16도로 전날(12∼19도)보다 2∼3도 낮겠다고 예보했다.

지역별로는 서울 13도, 수원 13도, 대전 13도, 대구 15도, 부산 16도 등이다. 초속 4∼5m 정도의 바람도 예보돼 있어 체감온도는 더 떨어지겠다.

낮 기온은 평년 수준인 18∼24도로 전망된다.

오전에 구름이 많이 끼다가 낮부터 차차 맑아지겠다. 다만 중부 내륙에서는 오전에 빗방울이 떨어질 수 있다.

서해안과 강원 산지에는 바람이 초속 8∼12m로 다소 강하게 부는 곳이 있겠다.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

미세먼지는 대부분 ‘좋음’∼‘보통’ 수준이겠으나 일부 서쪽 지역에 국외 미세먼지가 유입되면서 농도가 다소 높아질 수 있다.

서해 중부먼바다와 동해중부먼바다에서는 초속 10∼16m로 매우 강한 바람이 불 전망이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 앞바다에서 0.5∼2.0m, 남해 앞바다는 0.5∼1.0m, 동해 앞바다는 0.5∼2.5m로 일겠다. 먼바다 파고는 서해 1.0∼4.0m, 남해 0.5∼2.0m, 동해 0.5∼3.5m로 예보됐다.

온라인뉴스팀 sportskyunghyang@kyunghyang.com


[스포츠경향 인기 무료만화 보기]
[지금 옆사람이 보고있는 뉴스]

©스포츠경향(sports.kha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