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작성일 : 20-11-21 00:36
법원 '9대 규모 차량집회' 허용 후 서울 곳곳서 추가 신고
 글쓴이 : 길영진
조회 : 0  

'개천절 카퍼레이드' 예고 단체, 차량 시위
(서울=연합뉴스) 서명곤 기자 = 개천절 차량 집회를 예고한 보수단체 새로운 한국을 위한 국민운동 회원들이 26일 오후 서울 시내 거리에서 추미애 법무부 장관 사퇴를 촉구하고 정부의 '반미친중' 정책을 규탄하는 카퍼레이드를 벌이고 있다. 2020.9.26 see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오주현 기자 = 개천절(10월 3일)에 차량을 이용한 소규모 '드라이브 스루' 집회를 조건부로 허용한다는 법원 결정이 나오자 보수 단체들이 이를 근거로 '9대 규모의 차량 집회'를 서울 곳곳에서 열겠다고 추가로 신고했다.

1일 경찰 등에 따르면 앞서 서울 강동구에서 개천절에 차량 집회를 열겠다고 신고했던 '새로운 한국을 위한 국민행동'(새한국)은 전날 밤 서울 5개 구간에서 차량 집회를 열겠다고 추가로 신고했다.
http://m.yna.co.kr/amp/view/AKR20201001027300004?input=tw&__twitter_impression=tru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