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작성일 : 20-11-22 11:48
코로나로 인해 60년만에 다시 생긴 풍경
 글쓴이 : 길영진
조회 : 0  



코로나로 인적 끊긴 아카풀코..60년만 진객 돌아왔다

 

멕시코 남부 태평양 연안에 위치한 아카풀코는 최고의 휴양지로 꼽히며 늘 인파로 북적이던 곳이다. 하지만 코로나19 통제로 입욕이 금지되며 놀라운 변화가 찾아왔다. 


비밀은 스스로 발광하는 플랑크톤들이다. 소란스런 입욕객들로 먼 바다로 나갔던 플랑크톤들이 다시 얕은 해안을 찾으며 마치 바닥에 파란 조명을 킨 듯 번쩍이는 야광의 띠를 둘렀다. 현지인들에 따르면 발광 플랑크톤들이 다시 나타난 것은 60년만의 일이다.


https://www.news1.kr/articles/?39176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