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작성일 : 19-03-09 06:01
부자가 금지약물 복용 적발 ( 테하다 & 테하다 주니어 )
 글쓴이 : 임나연
조회 : 1  
테하다 주니어는 지난해 도핑테스트에서 스테로이드의 일종인 스타노졸롤이 검출됐다. 이는 경기력 향상 약물로 사용이 금지돼 있다.

어린 나이에 금지약물 복용 선수가 된 것. 이는 부전자전이다. 테하다 역시 금지역물 복용과 관련이 있다. 또한 암페타민 복용으로도 징계를 받았다.

따라서 테하다 주니어는 메이저리그에 올라와 뛰어난 활약을 펼친다 해도 ‘금지약물 복용’ 선수라는 꼬리표를 떼기 어려울 전망이다.

--------------------------------------------------------------------------------------------------

아빠에 이어 아들이 금지약물 복용 적발이라니

이런 케이스도 나오는군요...